길주요

길주요 吉州窯 Ji-zhou-yao(중)

강서성江西省 길안시吉安市 영화진永和鎭에 위치한 도요*(陶窯). 길안은 옛 길주吉州에 속하여 길주요라고 명칭된다. 또 가마*가 영화진에 있어 ‘영화요永和窯’라고도 한다. 당唐 말에 도자기를 제작하기 시작해서 남송대(南宋代)에 흥성했고 원대(元代)에 들어 쇠퇴했다.
북송대(北宋代)에 청백자*(靑白磁)를 주로 제작했고 남송대에는 백유(白釉) 아래 채회를 한 자기 및 각종 장식적인 흑유(黑釉) 자기가 많다. 특히 잎을 이용한 목엽(木葉) 천목*(天目)이나 종이조각을 이용한 천목다완(天目茶碗) 등이 유명하다. 또 정요(定窯)의 인화백자(印花白磁)와 요주요(耀州窯)의 인화청자(印花靑磁) 등을 모방하여 만들었다. 그 중에 흑유자에서 최고의 기량이 발휘되었고, 채회(彩繪), 전지첩화(剪紙貼花), 목협(木犀), 척화(剔花) 등과 같이 교묘한 장식기법을 구사한 도자기가 많다. 원대에는 백유(白釉) 아래에 그림을 그린 자기*와 흑유자 등이 제작되었고 명대(明代)에는 질이 떨어진 청화자기 등이 생산되었다. 저명한 서옹舒翁, 서교舒嬌 부녀(父女)가 남송대의 길주요 도공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