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gital Editorials

Editorials

  • all
  • special
  • artists
  • exhibition
  • space
  • now

2018 부산 국제 화랑 아트페어

오는 6월 22일부터 25일까지 4일 간 부산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부산 국제 화랑 아트페어(BAMA)가 열린다. 올해로 7회를 맞이하는 이번 행사는 10개국 102개의 화랑이 참가하며, 3천 여 점의 작품이 선보인다.

회현동에 피크닉(Piknic)갈까 : 신생 복합문화공간 ‘피크닉’ 소개

피크닉은 전시공간, 카페, 레스토랑, 디자인 스토어가 공존하는 복합문화공간이다. 지난달 오픈했지만,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입소문이나 방문객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는다. 피크닉의 공간과 첫 개관전으로 펼치는 류이치 사카모토의 < Life, Life >를 살펴보자.

청와대 소장 미술품 첫 대국민 공개 특별전 < 함께, 보다. > 사랑채에서 개최

청와대는 7월 29일까지 소장품특별전 <함께, 보다.>를 청와대 사랑채에서 개최한다. 청와대 소장품이 전시로 대중에게 공개되는 것은 처음이다. 그동안 잘 알려져있지 않던 소장 작품들을 직접 관람 할 수 있는 기회로, 전시의 자세한 내용을 살펴본다.

로니 혼(Roni Horn) 개인전, 《Remembered Words》

자연, 정체성, 이원성에 천착한 철학적인 질문을 던지는 작가, 로니 혼(Roni Horn)의 국내 4번째 개인전이 5월 25일부터 6월 30일까지 국제갤러리에서 열린다.

2018, 프리즈 뉴욕(Frieze New York) 아트페어 개최

5월 4일부터 6일까지 뉴욕에서 프리즈 뉴욕(Frieze New York) 국제 아트페어가 펼쳐진다. 올해로 일곱 번째 개최를 맞는 프리즈 뉴욕은 실험적인 프로그램을 도입해 기존 아트페어의 경계를 허무는 시도를 한다. 미국 뿐만 아니라 전 세계 미술인들이 주목하는 프리즈 뉴욕을 살펴보자.

아라리오갤러리, 홍대에 서울 2호점 개관

지난달 24일, 아라리오 갤러리가 홍대거리에 서울 2호점을 개관했다. 홍대 거리에서 작가가 자신의 작업을 선보일 수 있는 실험적이고 참신한 전시공간을 제공하는 역할을 하리라 기대된다. 개관을 기념해 펼치는<기억하거나, 망각하는 Remembering, or Forgetting>전시도 주목해볼 만하다.

예술 서적 책방

<책의 역습>의 저자 우치누마 신타로는 ‘책방은 공간이 아니라 사람이며 매개자’라고 했다. 이제 서점은 책만 파는 곳이 아니라 그 이상으로 소통하는 공간으로 거듭나고 있다. 책과 사람을 이어주는 곳, 예술 서적을 전문으로 취급하는 서점 5곳을 소개한다.

2018 해외 아트페어

올해 세계 각지에서 열리는 아트페어 일정을 확인해 보자. by LEE JI EUN 1월 January FOG Design+Art Fair | 미국, 샌프란시스코 01. 11 – 14 샌프란시스코 포트 메이슨 센터(Fort Mason Center)에서 열린 FOG 디자인 아트 페어(FOG Design+Art Fair)는 오늘날 디자인과 비주얼 아트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작가와 기부자를 초청하는 행사로 45개의 주요 국제 갤러리, 20세기와 동시대의 디자인 […]

[A!rtist] 형태를 넘어 감정의 상태를 어루만지는 픽토그래퍼, 함영훈

기호를 통해 새로운 시각 언어를 연구하고 있는 픽토그래퍼, 함영훈. 그는 국내에서 유일한 픽토그래퍼이자, 그래픽 디자이너, 순수 예술가다. 함영훈 작가가 말하는 픽토그램 그리고 형태를 넘어 감정의 상태를 어루만지는 작업들을 만나본다.

“더 빨리, 더 많이 그리고싶다” 노상호작가 인터뷰

노상호는 어떤 생각으로 작업을 인터넷이나 SNS와 같은 ‘가상환경’에 선보이게 되었을까? 얇은 그림을 그리게 된 계기가 있는지, 앞으로 어떤 방식으로 작업을 진행할지 궁금해졌다. 연희동 주택가에 위치한 그의 작업실에서 한 시간 가량 이야기를 나눴다.

[Interview] 하늘; 그 안에 나와 너, 우리, 그리고 삶. ‘바이런 킴’

하늘; 그 안에 나와 너, 우리, 그리고 삶. ‘바이런 킴’ 인터뷰 꽃무늬 셔츠를 입은 작가가 성큼성큼 갤러리 안으로 들어왔다. 17년간 일요일마다 하늘을 그려온 작가 바이런 킴. 소박한 정서와 개인적인 글을 그림에 담아낸다. ‘소소한 일상 속의 작은 변화들’을 연결해 우리의 ‘삶’을 그려내는 작가다. 그는 한국인 부모를 두었지만, 미국에서 태어난 재미교포다. 평생 미국에서 살았으며 뉴욕을 기반으로 활동한다. […]

로니 혼(Roni Horn) 개인전, 《Remembered Words》

자연, 정체성, 이원성에 천착한 철학적인 질문을 던지는 작가, 로니 혼(Roni Horn)의 국내 4번째 개인전이 5월 25일부터 6월 30일까지 국제갤러리에서 열린다.

이번 주 볼만한 전시추천 5

2018년 4월 둘째 ~ 셋째 주, 볼만한 전시추천 목록.

이번 주 볼만한 전시추천 5

2018년 4월 첫째 ~ 둘째 주, 볼만한 전시추천 목록.

< Counterbalance > 베니스비엔날레 한국관 귀국보고전 후기

5월 20일 까지 선보이는 전시는 2017년에 개최된 베니스비엔날레의 귀국보고전이다. 비엔날레에 참여했던 코디최와 이완 작가의 작품을 직접 볼 수 있다. 아르코미술관의 공간에 맞춰 새로운 시도를 선보인 두 작가의 작품을 확인해보자.

‘문화가 있는 날 기념’ What U Must See 5.

2018년 3월 마지막 주 , 놓치면 후회할 ‘문화가 있는 날 기념’ 할인 전시 및 개관시간 연장 전시

2018 부산 국제 화랑 아트페어

오는 6월 22일부터 25일까지 4일 간 부산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부산 국제 화랑 아트페어(BAMA)가 열린다. 올해로 7회를 맞이하는 이번 행사는 10개국 102개의 화랑이 참가하며, 3천 여 점의 작품이 선보인다.

청와대 소장 미술품 첫 대국민 공개 특별전 < 함께, 보다. > 사랑채에서 개최

청와대는 7월 29일까지 소장품특별전 <함께, 보다.>를 청와대 사랑채에서 개최한다. 청와대 소장품이 전시로 대중에게 공개되는 것은 처음이다. 그동안 잘 알려져있지 않던 소장 작품들을 직접 관람 할 수 있는 기회로, 전시의 자세한 내용을 살펴본다.

2018, 프리즈 뉴욕(Frieze New York) 아트페어 개최

5월 4일부터 6일까지 뉴욕에서 프리즈 뉴욕(Frieze New York) 국제 아트페어가 펼쳐진다. 올해로 일곱 번째 개최를 맞는 프리즈 뉴욕은 실험적인 프로그램을 도입해 기존 아트페어의 경계를 허무는 시도를 한다. 미국 뿐만 아니라 전 세계 미술인들이 주목하는 프리즈 뉴욕을 살펴보자.

아라리오갤러리, 홍대에 서울 2호점 개관

지난달 24일, 아라리오 갤러리가 홍대거리에 서울 2호점을 개관했다. 홍대 거리에서 작가가 자신의 작업을 선보일 수 있는 실험적이고 참신한 전시공간을 제공하는 역할을 하리라 기대된다. 개관을 기념해 펼치는<기억하거나, 망각하는 Remembering, or Forgetting>전시도 주목해볼 만하다.

2018광주비엔날레 참여작가 발표

2018 광주비엔날레<상상된 경계들>이 9월 7일부터 11월 11일까지 개최된다. 총 11명의 큐레이터의 기획 하에 40개국 출신 153명 작가가 선정되었다.

조선 중 ・ 후기 작품 9점, 국가 보물 된다

문화재청은 간송미술문화재단과 협력해 그동안 국가 지정에서 소외되었던 조선 시대 서화가들의 작품을 발굴하여 가치를 재평가했다. 그 결과, 심사정(沈師正), 이정(李霆)등 조선 중․후기 서화가들의 작품 6건과 전적(典籍), 불화 등 3건을 포함해 총 9건을 보물로 지정 예고하였다.

국립현대미술관《신여성 도착하다》전시 연계 모노드라마 <노라를 만나다>특별 공연

2018년을 사는 모던걸K. 그녀는 1890년대에 태어나 불꽃 같은 삶을 살다간 세 명의 ‘근대기 신여성’과 만난다. 독립 운동가이자 사회주의 운동가 주세죽, 문학가 김명순, 그리고 우리나라 최초의 여성 서양화가인 나혜석과 맞닥뜨리는 모던걸K는 ‘신여성의 삶과 사랑, 여성으로서의 주체적 삶’에 대한 고민을 그들과 나누는데..